내 삶의 변화

엄마! 라는 역할

나는,얼떨결에 엄마가 되었고어수룩(?)하게 엄마역할을 하다가갑자기 할머니가 되고,하는 동안에도 놓을 수 없었던긴세월이 지나는 동안에 내안에 꽉 잡고 있었던, 내 엄마에 대한 나의생각(원망.분노, 애달픔)들을 놓아 버리게 되었다, 탁~ ! 동생이 엄마에 대한 원망을 할 때엄마도 그럴만해서 그랬겠지! 하며 마음을 다잡게 되었는데,그래도 내 안에 남아있던 의문 하나,엄마는 아이들을두고 집을 떠날 때,도대체 어떤 마음으로 갔을까?도저히 이해되지 않았던 엄마의 마음을개인적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