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나를 존중하게 되었다

지금은 현저히 달라졌고, 없어지기도 했지만.
남아선호사상이 팽배했던시절에 ,
딸많은집에 또 딸로 태어났던 나,
그리고,
딸 많은집의 외아들과 결혼했던 나.

내가 자주 했던 말.
.내것은 어데 있노? .

나의 삶을 한 단어로 표현하자면,

주눅!

주눅들어 있는 사람에게 주어진것은
자존감의 결핍이었다.
그사람이 경험할 삶이 어땠을지~

이런나에게 다가온 나코스.
삶은 주눅! 뿐만이 있는것이
아니고 축복이기도 하다는 인식의 전환.

주눅은 하루아침에 싹~ 사라지지는 않았지만,
내가 그랬구나!
아~하~! 내가 이렇구나!
알아차림이 늘어갈수록 내 삶은 달라졌다.

주눅든 내가 나타나도,
고쳐야지! 이러면 안돼지!
하는것이 아니고,
있는 그대로~ 내가 허용되어지는 가벼움!
내가 허용, 되어지니
타인들에게도 저절로 함께 되어졌다.

감사합니디ㅡ. 나코스~♡

나는,
나를 허용하고 존중하고 사랑하게 되었다.

NO! 하기

NO! 하기

큰딸이 담 주 여행을 가게 되어 가게를 대신 봐주기로 했습니다. 월요일은 퀼트 강의가 있는 날이나 마무리 단계고 다른 선생님도 계서서 크게 주의하지 않고, 가볍게 함께하는...

기적과 같은 일상

기적과 같은 일상

사실학교를 오기 전 사람들이 내게 “당신은 뭐든 다 잘하네요. 못하는 게 없겠네~.” 하면  나의 대답은 늘 “저는 인간관계를 못해요. 그게 너무 어려워요.” 했다....

사실학교 대표  박호열 (흙)
주소  경상남도 양산시 하북면 지산로 200  사업자 등록 번호  621-22-19818
대표번호 : 055-381-8877  email : service@naacourse.com
후원하기 : 국민 926102-01-451860 정화순(후원회)
copyright (C) 2012 naacourse.com all rights reserved

Shar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