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나를 존중하게 되었다

지금은 현저히 달라졌고, 없어지기도 했지만.
남아선호사상이 팽배했던시절에 ,
딸많은집에 또 딸로 태어났던 나,
그리고,
딸 많은집의 외아들과 결혼했던 나.

내가 자주 했던 말.
.내것은 어데 있노? .

나의 삶을 한 단어로 표현하자면,

주눅!

주눅들어 있는 사람에게 주어진것은
자존감의 결핍이었다.
그사람이 경험할 삶이 어땠을지~

이런나에게 다가온 나코스.
삶은 주눅! 뿐만이 있는것이
아니고 축복이기도 하다는 인식의 전환.

주눅은 하루아침에 싹~ 사라지지는 않았지만,
내가 그랬구나!
아~하~! 내가 이렇구나!
알아차림이 늘어갈수록 내 삶은 달라졌다.

주눅든 내가 나타나도,
고쳐야지! 이러면 안돼지!
하는것이 아니고,
있는 그대로~ 내가 허용되어지는 가벼움!
내가 허용, 되어지니
타인들에게도 저절로 함께 되어졌다.

감사합니디ㅡ. 나코스~♡

나는,
나를 허용하고 존중하고 사랑하게 되었다.

불안이 안녕?

불안이 안녕?

불안이 오는게 싫었어요불안에게 문을 안 열어주려고 문을 꽁꽁 닫고빗장을 걸고.. 그러면서 주먹을 꽉쥐고 살았어요. 이제는 어떤 불안이 와도 저항하지 않아요.가만히 가만히...

고정짓지 않기

고정짓지 않기

사회 생활 중나를 존중하지 않는 사람,나와 안맞다고 느껴지는 사람이 있으면그 사람이 불편해 피하고만 싶었고그걸 상대방도 느껴서 서먹해 지거나단점이 자꾸 눈에 들어와서로...

멋진날입니다.  당신을 만나게 되어 기쁩니다.
사실학교에 대해서 좀 더 자세히 알고 싶으시면 편히 문의 주세요.  Tel) 055-381-8877

사실학교 대표  박호열 (흙)
주소  경상남도 양산시 하북면 지산로 200  사업자 등록 번호  621-22-19818
대표번호 : 055-381-8877  email : service@naacourse.com
copyright (C) 2012 naacourse.com all rights reserved

Shar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