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의 시어머니, 지금의 시어머니

지난 목요일부터 오늘 오전까지 시어머니가 신평집에서 머물다 가셨다. 

금요일엔 점심먹고 사실학교로 산책 나와, 주차장 나무그늘 아래에 의자 놓고 시어머니 나, 그리고 흙님과 가벼운 나눔도 하였다.  

과거 : 어머니 말씀에 이렇다, 저렇다 수많은 생각들을 만들어내고,
억울, 저항, 회피, 아~ 싫다, 가슴은 벌렁벌렁. 

지금 : 그냥 들린다. 그건 어머니꺼니까.
심지어 똑같이 늘 듣던 이야기에 ‘아~ 그리 살아오셨구나.’ 존중감마저…
나조차도 낯설다 이 느낌 ㅍㅎㅎ. 

과거 : 식단표 쫙 짜고 매끼 다른 음식을 드린다.
그래야 어머니는 좋아라하셔 그래서 난 너무 힘들다고. 

지금 : “어머니 점심엔 간단히 짜장면 어떠세요? “
간짜장 건더기 하나 안 남기시고 클리어.
세끼 다 집에서 먹을 필요 없어야~ 간단히 그래 먹어도 되어야~ 

과거 : 어머니는 잘 안 씻고 지저분하셔.
어머니 손닿는 곳마다 거친 생각과 불안한 눈길과…

지금 : “어머니 며칠을 안 씻으셨네~.
어머니 우리 목욕가요. 저 목욕가고 싶어요. ”
비누칠 해드리고 등 밀어드리고. 

과거 : “어머니 등 똑바로 펴고 걸으세요. 어머니 약 좀 줄이세요.
어머니 이래야저래야 건강해지시잖아요. “

지금 : 어머니께 홀리스틱(자연치유) 해드린다.
가만히 내 손길아래 몸을 누이신 어머니.
“야야 명지야 고맙다야~.”

어머니 감사합니다. 

타인과의 거리

타인과의 거리

안녕 :)~ 자각하게 된 것 편하게 나눠보아요. 군대에서 동기들, 전우들 함께 생활하면서 그 사람에 대해 판단하고 분별하여 떨어져 나오는 일이 참 많더라구요. 저 사람은...

사랑의 기차

사랑의 기차

아들이 청소년캠프에서 발이 다치는 일이 있었습니다 무거운 걸 형인 내가 들어야한다며 자진해서 뛰어가 물통을 들었던.. 그러다 발을 많이 다쳤는데도 울며불며 하지 않고 응...

멋진날입니다.  당신을 만나게 되어 기쁩니다.
사실학교에 대해서 좀 더 자세히 알고 싶으시면 편히 문의 주세요.  Tel) 055-381-8877

사실학교 대표  박호열 (흙)
주소  경상남도 양산시 하북면 지산로 200  사업자 등록 번호  621-22-19818
대표번호 : 055-381-8877  email : service@naacourse.com
copyright (C) 2012 naacourse.com all rights reserved

Shar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