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부터 딱 5개월간 사실학교와 함께 하며 변화한 내 삶을 알아차립니다

육아의 관점 :
육아는 힘든 것 -> 그저 아이들과 노는것

아이와 요즘 잘 놀아집니다
“엄마 좋아”를 입에 달고 사는 아이들
따뜻하고 기뻐요

돈의 관점 :
돈은 아껴야 하는 것 -> 돈은 쓰고 싶을때 쓰는것

헤진옷만 입으면서 돈은 아껴야 하는 거라고 아끼는 내가 잘 사는 거라고 생각했는데
가족과 함께가는 여행에 20만원을 그저 쓰고 그 시간을 즐기는 나를 발견합니다. 풍요롭고 가족과 즐길 수 있는 돈과 시간이 있어 감사합니다

남편과의 관점 :
싸움이 나는 집안이 너무 짜증나고 무겁다
-> 싸워도 된다 아무 의미없다

으잉? 그랬더니 싸움이 오히려 안나네?
우리 부부는 원래 사이좋음 그 자체였네
요즘 사이가 너~~무 좋습니다
우주! 살려주셔서 감사합니다

일의 관점 :
해야하는 것 -> 나에게 삶의 재미를 주는 것

책임감으로 나는 일을 하고 있다 라는 생각에서 내가 재밌어서 이 일을 선택했구나를 알아차려졌습니다. 일을 마치고 나니 3시 반… 재미있으니 시간도 의미없다

앞으로의 내가 너무 기대된다
앞으로의 우리 가족이 너무 기대된다

내 눈 앞의 풍요 !

내 눈 앞의 풍요 !

오늘의 날씨는 참 더웠지만 선선한 바람이부는 날이었다. 오후에 산책 겸 걸어 내려가며 '오늘 어떤 풍요가 있었지?' 생각 중이었다. 근데 그 순간 잔잔하게 불어오는 바람...

몸과 정신의 깨어남..

몸과 정신의 깨어남..

어디서 이런 깨어남의 희열을 느낄 수 있겠는가! 몸과 정신의 깨어남을.... 평소 요통이 있다는 생각으로 1시간 이상 걷는 것은 늘 시도하지 않았다.  그런데 3시간 이상...

Share This